Prologue AboutBach Work ListenToBach Reference FAQ Board

이런사랑을.........
  이         름 : 조귀석 등록일 : 2001/05/20 15:55:50  
내 용 :
너무 아름다운 사랑을 퍼왔습니다.



옛날에 거미가 살았습니다.

거미는 겉모습때문에 친구가 한명도 없었습니다.

그러던 어느날 물방울이 거미에게 다가와 친구가되자고 말했습니다.

거미는 처음엔 자신의 겉모습 때문에 걱정을 했지만 물방울이 거미의

모든것을 이해해 주어서 둘은 아주좋은 친구가 되었고

점점 서로를 사랑하게 되었습니다.

둘이 서로 사랑하게 되었을때 물방울은 거미에게 말했습니다.

어떤일이 있어도 자기를 만지지 말아달라고.... 둘은 그렇게 약속했습니다.

둘의 사랑은 점점 깊어져갔고 거미는 물방울을

너무 사랑한나머지 점점 물방울이 만지고 싶어졌습니다.

그래서 거미는 물방울에게 한번만 딱 한번만 물방울을 만지게 해달라고,

소원이라고 말했습니다. 한참을 고민한 물방울은

그럼 자기를 만지고 나서 어떠한일이 생기더라도 절대


절망하지말고 꿋꿋이 살아달라고 간절히 부탁했습니다. 결국............


거미가 물방울을 만지는 순간 물방울은 '톡' 하고 터져버리고 말았습니다.

물방울은 사랑하는 거미의 소원을 들어주기위해 자신의 목숨을 버린것입니다.

그것이 거미가 너무나도 사랑한 물방울의 마지막 모습이었습니다.

거미는 그순간 모든것을 알았습니다. 물방울이 목숨까지 바칠정도로

자기를 사랑했다는것을.................
추천하기
  psasbu RAWbaUpMXKvLUTRv 2009/09/17 20:32:17
 
bqsprcx ajkMbaTKHhMTVSOkies 2009/09/22 01:44:33
 
이름&내용/Name&Text :   &   비밀번호/Password :   
    조회 : 3221 From : 219.241.88.186 Windows 2000 MSIE 5.01  
 
통합검색
게시물 : 3672개 페이지 : 361/368 
번 호 제    목 작성자 등록일 조 회 추 천
72 이 사이트가 가장 좋네요 romany 2001/06/05 4116 904
71 궁금해요~파르티타에 관해서... 김소희 2001/06/04 4057 880
70    RE:궁금해요~파르티타에 관해서... 홈지기 2001/06/06 4486 904
69 ★ 벗에게★ J 2001/06/03 3929 881
68 바하에 대해 정말 잘 정리되었군요. 고정석 2001/06/02 2131 599
67 basso ostinato 조현종 2001/06/02 3373 845
66 멋져요... 채보영 2001/05/22 3408 848
65 기타 연주회 공고좀 할께요. 홈지기 2001/05/21 3861 851
이런사랑을......... [2] 조귀석 2001/05/20 3222 852
63 잘사느냐? 홍영상 2001/05/20 3240 835
|◀ 처음    이전   | 361 | 362 | 363 | 364 | 365 | 366 | 367 | 368 |   다음